모바일 메뉴 모바일 검색

풀무원

뉴스룸
  • 풀무원뉴스
  • 브랜드뉴스
  • 2019-02-15

풀무원, ‘생가득 호떡만두’ 히트로 겨울 군만두 시장점유율 1위

  • 페이스북
  • 트위터

군만두 성수기인 4분기 매출 전년분기 대비 64.5% 성장하며 국내 군만두 시장점유율 34.8% 차지
생가득 호떡만두 3종, 고소한 맛, 달콤한 맛, 매콤한 맛을 모두 아울러 전 연령층에 인기
교자만두 중심의 단조로운 국내 만두시장에서 트렌디한 이색 만두 지속 출시 계획

 

 

▲ 풀무원 ‘생가득 호떡만두’ 3종

 

 

풀무원이 ‘호떡만두’ 판매 호조로 겨울 군만두 시장 선두에 섰다.

 

풀무원식품(대표 박남주)은 지난해 4분기 국내 군만두 시장에서 점유율 34.8%를 기록하며 시장점유율 1위에 올라섰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2017년 4분기 대비 64.5% 성장한 수치로 지난해 10월 출시한 생가득 호떡만두 3종이 이번 겨울 시즌에 인기를 끈 결과다.

 

생가득 호떡만두의 성공 요인은 ‘익숙한 재료의 새로운 재조합’이라고 해석할 수 있다.
호떡만두 아이디어는 부산의 명물로 유명한 ‘씨앗호떡’이다. 이 씨앗호떡을 모티브로 일반 호떡보다 더 얇으면서 쫄깃한 식감의 만두피를 개발한 뒤 모짜렐라 치즈, 중국 사천식 만두를 조합했다. 이렇게 해서 탄생한 3종이 모짜렐라 호떡만두, 달콤씨앗 호떡만두, 사천식매콤 호떡만두이다. 고소한 맛, 달콤한 맛, 매콤한 맛을 모두 아울러 다양한 연령대가 취향에 따라 즐길 수 있다.

 

모짜렐라 호떡만두’는 고소한 모짜렐라 치즈, 달달한 고구마 및 우유가 조화를 이뤄 부드러운 맛이 일품으로 아이들 영양 간식으로 아이부터 어른까지 다양한 연령대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달콤씨앗 호떡만두’는 씨앗호떡을 벤치마킹한 것으로 쫄깃한 만두피 속에 해바라기 씨, 땅콩, 달콤한 호떡소를 가득 담아 여성에서 특히 인기가 좋다. 바닐라 아이스크림을 곁들이면 이색적인 디저트로 즐길 수도 있다.
사천식 매콤 호떡만두’는 신선한 고기와 채소, 잡채 등을 매콤한 사천식 양념으로 버무려 어른 안주로도 손색이 없다.

 

 

▲ 풀무원 만두 제품 6종

 

 

한편 풀무원은 교자만두 중심의 단조로운 국내 만두시장에서 지역 특색과 만두 종주국 중국의 딤섬을 벤치마킹한 트렌디한 신제품을 꾸준히 출시하며 독자적인 영역을 구축해왔다.
강원도 전병을 모티브로 개발한 ‘메밀지짐만두’, 중국 딤섬인 샤오룽바오와 하가우를 모티브로 개발한 ‘육즙듬뿍만두’와 ‘새우듬뿍만두’가 대표적인 예다. 또 이태원, 연남동 등 화교 출신이 운영하는 전문점에서나 맛볼 수 있었던 ‘눈꽃만두’를 가정에서 손쉽게 만들 수 있도록 개발해 출시했다.

 

풀무원식품 FRM(Fresh Ready Meal)사업부 홍세희 PM은 “호떡만두 3종은 군만두 성수기인 겨울 시즌을 겨냥해 다양한 연령대가 즐길 수 있도록 기획한 이색 만두”라며 “교자만두 중심의 단조로운 국내 만두 시장에서 만두 전문점에서 즐길 수 있는 만두를 지속 선보일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국내 군만두시장은 약 600억 원 규모의 시장을 형성하고 있고 날씨가 추워지는 4분기가 성수기다. 풀무원은 국내 군만두시장에서 2017년 4분기에 23.7%의 시장점유율을 보였으나 2018년 10월 생가득 호떡만두 출시 후 그해 4분기에 34.8%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생가득 호떡만두는 올해 1월까지 누적매출 약 52억 원으로 63만여 봉지가 판매됐다.

 

 

풀무원 홍보팀

jyleeb@pulmuone.com

인기뉴스